3.1운동 100주년, 해외의 항일 독립운동의 흔적 '이준 열사 기념관'

by 에디터 posted Mar 22, 2019 Views 19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9년 3월 1, 3.1운동의 100주년 되는 날이다지금으로부터 불과 100년 전이 땅의 사람들은 조국의 독립을 쟁취하기 위해 일어났다독립운동의 정신을 기리는 날을 맞아 대한제국의 주권을 되찾기 위해 노력한 외교관들의 흔적이 담긴 해외 독립 유적지네덜란드 헤이그에 위치한 이준 열사 기념관을 소개한다.  

 

이준 열사 기념관은 1907년 헤이그 특사 일행이 제2차 만국평화회의에 참석을 위해 머물렀던 De Jong(드용호텔 건물로광복 40년을 맞아 사단법인 이준 아카데미는 국가 보훈처 등의 후원을 받아 1995년 8월 5일 개관하게 되었다총 8개의 전시실로 나누어져 있으며 2층에는 헤이그 특사 파견배경과 활동, 이준 열사, 3층에는 유럽지역의 구국운동이위종이상설 열사들에 대한 전시로 배치돼 있다.

 

19세기는 열강의 식민지배로 인해 전 세계가 강자들의 이해관계에 얽혀있는 제국주의 시대였다그 당시 대한제국의 황제 고종 역시 일본의 이권침탈에 대한 위협을 느끼고 있었고, 1900년 이후 열강의 중재를 통해 독립국으로 남기 위해 계속해서 러시아와 미국에 특사를 파견해왔다그러나 일본은 1905년 7월 미국과 가쓰라·태프트 밀약을 밀약을 체결해 필리핀에 대한 지배권을, 8월에는 영국과 2차 영·일 동맹 동맹을 맺어 인도의 지배권을 인정하며 열강으로부터 자국의 한국 지배권을 인정받는다이로써 한국이 일본의 식민지라는 것은 이미 국제관계에서 암묵적으로 인정되고 있는 사실이었다.

 

그해 11한국은 을사늑약의 체결로 인해 외교권을 일본에게 빼앗기게 된다고종은 을사늑약의 부당성을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1907년 6월에 열리는 제 2차 만국평화회의에 특사를 파견한다만국평화회의는 식민지 쟁탈전으로 인한 늘어난 군비 축소와 평화유지책을 협의를 위해 44개국의 대표가 참가하는 국제적 회의였다일본을 견제하려던 러시아가 이 회의의 주최국이었기에 대한제국은 초청국이 될 수 있었고고종은 비밀리에 이준을 특사로 임명한다.

 

고종의 만국평화회의 특사로 임명된 이준은 만주에서 항일운동 중이던 이상설과 만나 함께 러시아에 도착해 이위종과 합류한다평리원 검사 출신의 이준은 을사늑약의 부당함을 법적으로 반박하는 역할을이상설은 을사늑약 체결 당시 회의의 실무 관료로서 그 부당함의 증언을이위종은 러시아 공사의 아들로서 외국어에 능통했으므로 통역을 담당했다그들은 회의 주최국인 러시아의 황제를 만나길 원했지만, 일본이 러시아에 대한 만주의 소유권을 인정한다는 내용의 러·일 비밀 협상으로 인해 러시아는 한국에 등을 돌리게 되고 만남은 무산되고 만다결국 그들은 러시아로부터 도착한 전문을 미리 받은 만국평화회의 의장도 만날 수 없게 되고초청국이 아니라는 이유로 참석을 거부당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3인은 장외에서 탄원서를 발표하며일본의 만행으로 인한 한국의 상황을 전 세계 외신에게 보도한다평화회의보뉴욕헤럴드 등 여러 신문이 이를 대서특필하고이는 한국의 위기 상황을 알리는데 큰 기여를 한다그러나 결국 이는 일본의 고종을 강제퇴위 시키는 구실이 되었고, 1907년 7월 이준은 호텔 방(현재 이준 열사 기념관)에서 목숨을 끊게 된다헤이그 특사에서 돌아온 이상설은 그 후에도 세계에 조선의 현실을 알리려 애쓰다 병사했으며이위종은 러시아에서의 항일전투에서 활동했다고 전해진다.

 

이준 열사 기념관은 평일 10:30~17:00, 토요일 11:00~16:00까지 운영된다.


이준열사.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장선우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0기 장선우기자]


  1. 가족과의 봄나들이, 불암산나비정원

    Date2019.04.02 By에디터
    Read More
  2. 국제기구 진출, 외교부를 전적으로 믿으시면 됩니다

    Date2019.04.02 By에디터
    Read More
  3. 위로받고 싶은 당신에게,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Date2019.04.02 By에디터
    Read More
  4. 서울역사박물관 '딜쿠샤와 호박목걸이 展'을 다녀오다

    Date2019.03.22 By에디터
    Read More
  5. SKY캐슬 예서는 '이기적 유전자'를 이해하지 못했다?

    Date2019.03.22 By에디터
    Read More
  6. 3.1운동 100주년, 해외의 항일 독립운동의 흔적 '이준 열사 기념관'

    Date2019.03.22 By에디터
    Read More
  7. 시베리아 횡단 열차 타봤니?

    Date2019.03.22 By에디터
    Read More
  8. 잃어버린 꿈을 되찾아라 '꽃보다 슈퍼스타'

    Date2019.03.13 By에디터
    Read More
  9. 사지 말고 입양하세요, 유기동물 행복 찾는 사람들 입양 캠페인

    Date2019.03.13 By에디터
    Read More
  10. 아름다운 빛의 향연, 빛의 벙커

    Date2019.03.13 By에디터
    Read More
  11. 롯데월드타워는 어떻게 지어졌을까?

    Date2019.03.13 By에디터
    Read More
  12. 나이는 숫자일 뿐, '꽃보다 슈퍼스타'

    Date2019.03.07 By에디터
    Read More
  13. [MBN Y 포럼 2019] 청년에게 열정을 전하다

    Date2019.03.07 By에디터
    Read More
  14. 5000년 함께 한 무궁화, 국화가 아니다?

    Date2019.03.07 By에디터
    Read More
  15. 형광등 대신 LED가 선호되는 이유는?

    Date2019.03.07 By에디터
    Read More
  16. 광주, 3.1절 100주년 기념행사 '그날의 함성이 울려퍼지다'

    Date2019.03.07 By에디터
    Read More
  17. 에너지자립 공공건축물, 에너지드림센터

    Date2019.03.07 By에디터
    Read More
  18. 기계식 키보드, 어떤 것을 구매해야 할까?

    Date2019.03.07 By에디터
    Read More
  19. 군산예술의전당에서 열린 수중 사진전, '워터베이비展'

    Date2019.02.28 By에디터
    Read More
  20. 환영받지 못하는 종이 빨대, 이대로 괜찮을까?

    Date2019.02.28 By에디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