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날 당신의 우편함에 마녀의 초대장이 도착한다면?

by 에디터 posted Nov 14, 2018 Views 7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마녀1.jpg

[이미지 제공=신일고등학교 김진영 학생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에 위치한 강남미술관에서는 지난 9월 21일부터 마녀의 초대장이라는 전시를 하고 있다건물 입구에서부터 이곳이 바로 마녀가 있는 곳이구나 하고 알 수 있을 정도로 소품들이 잘 전시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전시관 내부는 마녀들에 대해서', '마녀의 마을로', 그리고 마지막으로 '현실의 마녀이렇게 세 개의 구역으로 나누어져 있다.


마녀2.jpg

[이미지 제공=신일고등학교 김진영 학생,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전시관 내부에 들어서면 우리가 어린 시절을 함께 보냈던 익숙한 캐릭터들이 나온다라푼젤의 고델백설 공주의 그림하일드헨젤과 그레텔의 과자집 마녀 그리고 인어 공주의 우르슬라가 그 주인공들이다각각의 캐릭터들의 설명과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소품들이 준비되어 있는데 휴일을 맞아 전시관에 방문한 연인들이 사진 찍는 모습을 많이 볼 수 있었다.


마녀3.jpg

[이미지 제공=신일고등학교 김진영 학생,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소품들과 함께 사진을 찍고 어두운 통로를 지나 다음 방으로 빠져나오면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착한 마녀의 이야기가 시작된다그 시작이 바로 마녀의 서이다마녀의 서에 들어가자마자 책들이 천장에 매달려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책들이 모두 영어로 쓰여 있기 때문에 무슨 내용인지 알아내는 것은 여러분의 몫이다책들 바로 옆에 있는 바닥에는 마녀의 표식이 그려져 있는데 그 위에서 마녀 모자와 망토를 두르고 사진을 찍을 수 있다한 가지 인상 깊었던 것은 망토를 거는 고리도 아기자기한 의자 디자인으로 만든 것이었다신경 쓰지 않으면 무심코 지나칠 수 있는 요소들을 찾는 것도 이 전시회의 재미 요소이다마녀의 서까지 통과하면 다음은 마녀의 정원이다마녀의 정원에 들어가게 되면 벽면에 단어들이 쓰여 있는데 가장 처음 보이는 단어가 앞으로 얻을 수 있는 거라 한다정원 한편에는 선글라스를 쓴 빗자루가 서 있어 흥미를 불러일으킨다연인과 함께 온다면 정원에 있는 구름 계단이 사진 찍기 좋은 공간이 될 것이다.

 

정원을 지나면 마지막 구역에 도착한다이곳에는 마녀의 집회마녀의 우주 마녀의 식물원루나의 방마녀의 옷장 그리고 마녀의 거울이 옹기종기 모여 있다마녀의 집회에선 마녀 빗자루와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다커다란 달을 배경으로 다리 위에서 사진을 찍을 수 있는데 밝은 달에 어두운 배경이 어우러져 사진이 잘 나오는 공간이다마녀의 우주에서 벽면에 손을 올려보면 아주 신기하고 특별한 일이 펼쳐진다신기하고 특별한 마녀 우주의 세계를 경험해 보고 싶다면 직접 방문해보는 것을 추천한다.

 

흔히 마녀의 방을 생각해보면 형형색색의 약병들이 이리저리 널려있다고 생각하는 것이 일반적이다그러나 마녀의 식물원은 이러한 예상을 완전히 뒤엎는다약병이 있어야 할 것 같은 곳에는 향기로운 냄새를 풍기는 식물들이 가득 채우고 있고 마녀의 책상 또한 여러 향기로운 허브들이 채우고 있다마녀의 옷장은 역시나 기대를 저버리지 않았다모자와 망토가 넘쳐나는 옷장에서 마녀 망토와 모자를 착용하고 사진을 찍으니 꼭 마녀가 된 것 같은 기분이 들었다.

 

전시의 피날레는 마녀의 거울 방이 장식한다. 두 개의 거울이 벽에 붙어 있는데 가운데에 서서 두 개를 동시에 바라보면 색다른 느낌이 든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라는 명언을 다시금 떠올리게 해주는 곳이 바로 이곳 마녀의 초대장’ 전시장이다전시를 다 보고 아쉬워할 관람객들을 위해 출구에도 근사한 포토존이 마련되어 있다바쁜 일상에 지친 우리를 위해 하루쯤은 삶의 여유를 찾아 마녀의 마을로 떠나보는 것이 어떨까전시는 12월 30일까지 계속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9기 김동우기자]


  1. '2018 코리아 크리스마스 페어'로 함께 떠나요!

    Date2018.12.11 By에디터
    Read More
  2. 런던 '껌딱지' 아티스트 Ben Wilson을 만나다!

    Date2018.12.11 By에디터
    Read More
  3. 바나나 더이상 못 먹게 될 수도 있다?

    Date2018.12.11 By에디터
    Read More
  4. 책 <조선 국왕의 일생>을 통해 조선시대 왕들의 삶을 보다

    Date2018.12.11 By에디터
    Read More
  5. `2018 화순 국화향연`이 펼쳐지다

    Date2018.12.11 By에디터
    Read More
  6. 유니버설발레단 〈라 바야데르〉의 공연

    Date2018.11.28 By에디터
    Read More
  7. [전시] "네가 믿기만 하면 언제든 마법 같은 일이 일어난단다."

    Date2018.11.28 By에디터
    Read More
  8. 무료한 일상 속의 달콤함을 찾을 수 있는 곳-슈가플래닛 展

    Date2018.11.28 By에디터
    Read More
  9. 아드만과 함께했던 외출, '아드만 애니메이션 展'

    Date2018.11.28 By에디터
    Read More
  10. '학원 집 학원 집...' 초등학생들의 이야기

    Date2018.11.28 By에디터
    Read More
  11. 서울의 도심 속, 예술인들의 흔적을 만나다

    Date2018.11.28 By에디터
    Read More
  12. 어느 날 당신의 우편함에 마녀의 초대장이 도착한다면?

    Date2018.11.14 By에디터
    Read More
  13. 중앙아메리카 특별전, '아르코 이리스'

    Date2018.11.14 By에디터
    Read More
  14. 2018 슈퍼 펫 쇼를 다녀오다

    Date2018.11.14 By에디터
    Read More
  15. 중앙고의 수학여행으로 알아보는, Vietnam

    Date2018.11.14 By에디터
    Read More
  16. 패션과 예술의 경계를 넘나들다, 메간헤스 아이코닉전

    Date2018.11.01 By에디터
    Read More
  17. 국화꽃 만발한 함평 ‘대한민국 국향대전’

    Date2018.11.01 By에디터
    Read More
  18. 방탄소년단, 이번에는 역대 최연소 문화훈장 수훈자까지

    Date2018.11.01 By에디터
    Read More
  19. 마지막까지 아름다운 'Weather: 오늘, 당신의 날씨는 어떤가요?' 展

    Date2018.10.19 By에디터
    Read More
  20. 역사 속으로, 동래읍성 역사축제

    Date2018.10.19 By에디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